구글의 광고에 대한 도전은 계속되는군요.
얼마전 올라인 광고회사인 더블 클릭을 인수하였고, 라디오 광고 시장까지 노리고 있습니다.
더블클릭 인수와 관련하여서는 약간의 마찰이 있는듯 합니다.
구글이 더블 클릭 인수와 관련하여 정밀 조사를 받게 될지는 모르지만, 구글이 넘어야할 산임에는 틀림없는 거 같습니다.

구글의 더블 클릭 인수 관련 기사
구글의 더블 클릭 인수와 앞으로의 온라인 광고 시장에서의 구글의 위치

Zdnet( CNET News.com )  
 
야후, AT&T, MS 등을 포함한 몇몇 회사들이 규제 기관들에 온라인 광고 회사 더블클릭을 인수하려는 구글의 계획을 철저히 감독해 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아직 미국이나 유럽에 있는 규제 기관에 정식으로 이의를 신청한 것은 아니지만, 그 중 한 회사와 가까운 소식통에 의하면 이 회사들은 염려하는 내용을 공개적으로 표현하기 시작하고 있다.

그 소식통은 이 거래가 진행된다면 구글이 인터넷에서 제공하는 광고의 80%를 차지하게 된다고 말했다.

구글은 13일 더블클릭을 31억달러에 인수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MS 또한 그 동안 더블클릭 인수를 진행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MS 법무 담당자인 브래드 스미스(Brad Smith)는 15일 발표문을 통해 규제 기관들에게 이 거래를 철저하게 감독하라고 요구했다.

스미스는 "제안된 이 인수가 실현되면 구글과 더블클릭이 공동으로 온라인 광고 사업을 전례 없는 수준으로 통제하게 되며 고객들이 온라인에서 무엇을 하는지 추적하여 엄청난 양의 소비자 정보도 보유하게 된다는 점에서 경쟁 및 개인 정보 보호 문제가 심각하게 우려된다"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경쟁이 이루어지는 온라인 광고 시장이 되게 하려면 규제 기관들이 이 기업 인수 건을 철저하게 감독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15일에 구글과의 연락을 시도했지만 연락이 되지 않아 의견을 듣지 못했다. 야후 대변인은 이 건에 대한 코멘트를 거부했다.

구글은 2년 전에 11억달러로 더블클릭을 인수한 샌프란시스코의 사모 펀드 운용사인 헬먼 & 프리드먼(Hellman & Friedman)과 JMI 이퀴티 & 매니지먼트(Equity and Management)로부터 더블클릭을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이 거래는 규제 기관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이에 대해 구글의 기업 개발 담당 수석 부사장인 데이비드 드럼몬드(David Drummond)는 독점 금지 기관 및 기타 규제 기관에서 이 계약을 승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더블 클릭 인수외에도 광고 시장에 대한 구글의 발뻗기는 라디오 광고 시장에까지도 뻗어나가려고 하고 있습니다. 구글의 행보는 어디가 끝인지 알수가 없습니다.

구글, 미 최대 라디오 네트워크와 제휴해 라디오 광고 시장 노린다
Onomoto Gori ( CNET Japan )   2007/04/17    
       
구글이 16일(미국시간) 미국 최대의 라디오 네트워크인 클리어 채널 라디오(Clear Channel Radio)와 제휴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수년간, 구글은 클리어 채널의 675개 이상의 AM, FM국에 30초 광고 스폿을 판매하게 된다.
뉴욕타임즈 등의 보도에 따르면 구글이 판매하는 광고는 클리어 채널의 광고 시간 중 5% 미만이다.
구글은 구글 오디오 애즈를 이용하는 광고주에게 대상 시청자의 타입이나 지역, 시간을 특정한 광고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또 클리어 채널은 광고 판매 채널을 확대해 지금까지 라디오 광고를 취급하지 않았던 광고주에게서도 매출 증가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구글 오디오 애즈 서비스는 구글이 지난해 1억200만달러로 인수한 라디오 광고 기업인 디마크 브로드캐스팅(dMarc Broadcasting)의 기술을 이용함으로써 실현된 것으로, 작년 12월부터 베타판을 제공하고 있다. 구글은 지난해 8월에도 위성 라디오 서비스 회사인 XM 위성 라디오와 광고 판매를 제휴했다.
클리어 채널 라디오의 영업부는 앞으로도 이익률이 좋은 기존 광고주와의 관계 유지 외에도 패키지화 등 특별한 요구를 가진 광고주까지 확보할 계획이다. 구글이 초점을 맞추는 곳은 주로 지금까지 온라인으로 광고 활동을 해 온 광고주 가운데 라디오 광고 경험이 없는 경우다.
구글은 이미 온라인 뮤직 & 라디오 유닛을 통해 클리어 채널의 라디오국의 웹 사이트에 텍스트 광고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계약의 금전적인 조건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구글은 최근 수개월간 신문이나 라디오 등 기존 미디어의 광고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또 이달초에는 에코스타 위성(EchoStar Satellite과 제휴하고 디시 네트워크(DISH Network)가 미국에서 전개하는 125의 위성방송 네트워크용에 광고를 판매한다고 발표하는 등 텔레비전 광고에도 참여하고 있다.
신고
Posted by 달룡이네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