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현서는 어설픈 헤어스타일을 하고 언니를 따라 문화센터에 갔습니다.
언니가 하는 발레를 지켜보기 위해서인데요.

카메라를 보는 표정이 심술이 가득합니다.
똘똘이 인형은 항상 저렇게 데리고 다닌답니다.

오늘의 포인트는 머리에 노란핀..
절대 남자가 아님을 보여주는 키 포인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동네에서는 이미 다 아들로 알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Techwin | Digimax S800 / Kenox S800 | 1/45sec | F/2.8 | ISO-50
새침한 표정입니다.
이런 새침한 표정으로 엄마를 못살게 굽니다.
저녁에는 아빠도 포함입니다.
모두 못살게 굴지요. 현서의 특기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Techwin | Digimax S800 / Kenox S800 | 1/30sec | F/2.8 | ISO-123
내가 뭐 어쨓다고 그러세요 ? 네 ?
제가 괴롭히긴 누굴 괴롭히고 못살게 군다고 그러세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Techwin | Digimax S800 / Kenox S800 | 1/30sec | F/2.8 | ISO-82
정말 알다가도 모를 일입니다.
이렇게 착한 표정이 어디서 나오는지...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Techwin | Digimax S800 / Kenox S800 | 1/30sec | F/2.8 | ISO-96
신고

'가족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대폰 음악에 맞춰서 춤춰봐요 2  (4) 2007.09.27
영서의 요즘 근황- 발레  (7) 2007.09.22
현서의 요즘 근황  (6) 2007.09.21
송편 드세요..^^  (6) 2007.09.21
심각한 졸음 운전 ?  (0) 2007.09.21
휴대폰 음악에 맞춰서 춤 춰봐요..  (0) 2007.09.19
Posted by 달룡이네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