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어제 말씀드렸다시피 현서의 두번째 생일입니다. 현서가 두돌이 되었습니다. 나이는 세살...

오늘은 퇴근해서 가족끼리 오붓하게 저녁식사를 하고 집에 와서는 케익 절단식을 가졌습니다. 이것저것 많이 먹어서 배가 부른데도 케익을 먹었습니다.^^

현서는 앉아서 엄마가  초에 불을 붙이는 것을 유심히도 지켜 봅니다..^^
머리에 꼬깔을 씌워줬더니 언니가 쓰라고 합니다. 생일은 현서인데, 정작 본인은 꼬깔모자가 싫은가 봅니다. 몇달 전 언니 생일에 언니가 썼던 것을 기억하나 봅니다. 그랬는지 언니가 써야 한다고 합니다.

그래도 촛불은 끄는 것을 어떻게 알고 거실 불을 꺼주니 알아서 한번에 촛불 3개를 휙~ 끄네요. 이제 나이는 세살이 되었습니다. 현서가 1월 생이다 보니 항상 해가 바뀌면 꽉찬 나이를 먹게 됩니다.

나이 계산은 쉬울듯 합니다. 그리고 생일도 안 잊어먹고 잘 챙겨 먹을 수도 있을 듯 합니다. 1월 1일 다음날이니..

하여튼, 현서는 우리집에서는 오줌싸게로 통합니다. 현서는 아직 쉬를 못 가리는데, 기저귀를 안할려고 해서 자고 일어나면, 이불 여기저기에 쉬를 해 놓습니다.  좀더 있으면 쉬도 가릴 듯 합니다. 가끔 엄마 따라서 화장실에 가서 쉬를 하기도 합니다.  엄마가 매일 아침 이불 빨래하느라 고생이 좀 많습니다.

엄마는 오줌싸게여도..이렇게 건강하게 잘 자라주어서 너무 고맙고, 대견하답니다. 아마도 이런 것이 엄마의 마음일까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27sec | F/2.8 | ISO-400


촛불을 켜는 것이 마냥신기한가 봅니다. 잠시도 촛불에서 눈을 떼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26sec | F/2.8 | ISO-400


현서 만큼이나 작은 케잌, 앙증 맞다고나 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75sec | F/2.8 | ISO-400


케잌에 불을 붙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85sec | F/2.8 | ISO-400


꼬깔은 언니가 쓰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20sec | F/2.8 | ISO-400



촛불에 불 붙이기 성공..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125sec | F/2.8 | ISO-400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34sec | F/2.8 | ISO-400



불을 끄려고 준비하는 현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38sec | F/2.8 | ISO-400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20sec | F/2.8 | ISO-400


한번에 다 껐습니다. 소원은 무엇을 빌었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10sec | F/2.8 | ISO-400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12sec | F/2.8 | ISO-400


케잌 먹을 생각에 둘 다 마냥 신이 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45sec | F/2.8 | ISO-400


"케익을 잘라서..언니가 줄께..기다려.."


사용자 삽입 이미지FUJIFILM | FinePix F50fd | 1/25sec | F/2.8 | ISO-400


두 돌이다보니 그냥 넘어가기 뭐해서 집사람이 무지개 떡을 해서 이웃 분들에게만 나누어 주었습니다.
우리 동네는 전에도 말씀드렸지만, 아직까지 인심이 넘칩니다. 단지가 작아서 그런지 서로들 잘 알고 지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Samsung Techwin | Digimax S800 / Kenox S800 | 1/20sec | F/2.8 | ISO-123


이웃 분들에게도 현서 두돌되었어요. 하고 홍보도 할겸 떨을 이렇게 만들어서 나누어 먹는 것도 뜻 깊고 좋은 듯 합니다. 매번 이웃집에서 이것저것 주셔서 잘 먹었는데, 현서 생일 덕택으로 우리도 나누어 줄 게 있어서 더 기분이 좋은 듯 합니다.

이사할때도 이웃 분들이 현서를 봐주셔서 힘들지 않게 이사를 했고, 언니 오빠들도 현서와 잘 놀아준답니다.

이렇게 좋은 이웃을 만난것도 현서의 복이아닐까 합니다. 이웃분들에게 너무 감사드립니다. 새해에는 모든 분들에게 즐겁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길... 감사합니다..


신고
Posted by 달룡이네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