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하늘은구름이 무척이나 하얗고, 푸른 전형적인 가을 하늘의 연속입니다.

아래의 사진속의 가을 하늘은 요즘의 가을 날씨를 잘 보여주고 있는 듯 합니다. 아침 저녁으로는 좀 쌀쌀한듯 하지만, 구름도 적당하고, 햇빛도 뜨겁지 않고, 게다가 바람까지 시원하게 불어서 산책이나 노천 카페 등에서 커피 한잔 마시기에는 참 좋은 날씨가 아닌가 생각 됩니다. 

조금 더 지나면 약간은 추워질테니 앞으로 며칠동안은 가을을 실컷 즐겨보실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이제 가을 산행을 하시거나, 그동안 못읽었던 책도 좀 읽기도 하고, 살짝 여유를 가져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3200sec | F/3.2 | ISO-100


사무실 창문을 열면 밖에서 불어들어오는 바람이 무척 상쾌하고, 도로위의 가로수들도 이제 서서히 물들어 가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조금 더 지나면, 길거리에 단풍잎과 은행잎들이 흣날리는 가을에 흠뻑 물든 풍경을 볼 수 있을 듯 합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320sec | F/5.6 | ISO-100

가을은 남자의 계절이라고들 합니다. 지난번 포스트에도 쓴적이 있었는데, 아무래도 저도 가을을 좀 타나 봅니다. 가끔 멍하니 창밖만 바라보기도 하고, 시원한 바람 맞으며, 여기저기 걸어다니고 싶으니 말입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320sec | F/5.6 | ISO-100


가을은 또 결실의 계절이죠..
지난번 추석에 시골에 가서 여기저기 돌아다니다 노랗게 익어가는 벼들을 사진에 담아보았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500sec | F/5.6 | ISO-100


올해는 가을 햇볕이 좋아서 풍년이 될거라고들 하시더군요. 가을 가뭄이 들긴했지만, 일조량이 많아서 곡식, 열매등 수확기를 앞둔 농작물에게는 좋지 않았나 싶습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640sec | F/5.6 | ISO-100

시골에서 자란 분들이라면, 어릴쩍 추수하던 기억들과 논 두렁을 따라 다니며, 미끄라지도 잡으며 놀던 기억들 다 있으실듯 합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640sec | F/5.6 | ISO-100


올해 한해 얼마 안남았는데, 아래의 황금 들판 처럼 큰 수확을 얻을 수 있도록 보람있는 시간을 보내야 할 듯 한데요, 그동안 많은 것을 이루지 못한 듯 해서 마음이 살짝 급해지기도 합니다. 하지만, 남은 3개월여 시간이 그래도 충분하다고 생각을 하고, 조금은 더 부지런하게 지내봐야 할듯 합니다.

OLYMPUS IMAGING CORP. | E-3 | 1/500sec | F/5.6 | ISO-100



신고
Posted by 달룡이네집